대구시의원,특별교통수단 및 저상버스 운전자 친절교육 강화 추진

대구시의원,특별교통수단 및 저상버스 운전자 친절교육 강화 추진

황순자 의원, ‘운수종사자 연수기관의 지정 등에 관한 조례 개정안’대표 …

김하진 기자 sjdhksk1016@naver.com
입력 : 2020-04-24 11:59:00 게재 : 2020-04-24 16:30:05 (3면)
대구광역시의회 황순자 의원이 지난 20일 개회한 대구시의회 제274회 임시회에 연수기관의 업무대상을 확대하여 운수종사자에 대해 자질향상과
안전운행을 위한 교육을 수행하고자 대표 발의한 「대구광역시 운수종사자 연수기관의 지정 등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이
23일 열린 건설교통위원회의 심사에서 원안가결 되었다.

황순자 의원은 “이번 개정 조례안은 날로 늘어나는 특별교통수단 및 저상버스를 이용하는 노약자, 임산부, 휠체어 장애인 등 교통약자의 특별교통수단 및
저상버스 이용에 따른 불편을 해소하기 위한 실습교육과 친절교육을 강화할 수 있도록 규정하고 있다.”며 조례개정안의 취지를 설명했다.

황순자 의원에 따르면 대구시는 2004년부터 저상버스를 도입해 2019년 말 현재 98개 노선 637대를 도입했고, 특별교통수단은 2019년 말 현재
특장차 145대와 개인택시 280대 등 총 425대를 도입했다.

올해 특별교통수단은 5대, 저상버스는 60대를 추가로 도입해 교통약자를 위한 특별교통수단 및 저상버스 도입을 지속적으로 확대할 예정이다.

황순자 의원은 “이번 개정안이 통과되면 특별교통수단 및 저상버스 운전자 실습교육 및 친절교육을 실시해 운전자들의 친절의식을 높이는 한편,
저상버스 작동법 숙지에 기여하고, 특별교통수단 및 저상버스 이용에 따른 이용객의 불편사항이 크게 감소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 김하진 기자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 실시간 핫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