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구미첨단의료기술타워 개소

경북도, 구미첨단의료기술타워 개소

G타워, 의료기기 관련 전후방 기업 연구개발 및 제품생산 공간으로 조성

방영수 기자 bangsu2000@naver.com
입력 : 2020-12-02 16:39:39 게재 : 2020-12-02 20:52:06 (3면)
경상북도는 2일 전자의료기기 제조혁신의 중심역할을 담당할 구미첨단의료기술타워 개소식을 갖고 첨단전자의료기기 개발과 사업화를 본격화한다.

구미첨단의료기술타워(이하 ‘G타워’)는 경상북도와 구미시가 ‘전자의료기기 부품소재 산업화 기반구축사업’ 추진을 위해 국비 280억원을 포함한 총 396억원을 들여 부지 7,273㎡에 지하 1층, 지상 10층의 연면적 1만8,820㎡ 규모로 지난해 6월 완공했으며, 의료기기 관련 전후방 기업들의 연구개발 및 제품생산 공간으로 조성됐다.

G타워는 IT의료융합기술센터의 의료기기 원천핵심기술개발, 기업과 연계한 공동연구개발 등 기술고도화를 통한 상용기술을 적용해 첨단전자의료기기 양산화 및 사업화를 위한 제조혁신 공간으로 역할을 해줄 것으로 기대된다.

경북도는 G타워의 입주율 제고를 위해 IT, BT기업의 업종 다각화와 국내외 의료기기 기업유치 등을 추진하고 있으며, 입주를 희망하는 기업의 문의가 쇄도하고 있다.

입주기업은 이전지역에 따라 내년 말까지 임대료가 차등지원 되며, 의료기기 품목 인허가 및 GMP 인증지원, 구미전자정보기술원 보유 분석 장비 등 사용료 감면, 원천핵심기술 및 상용화기술 개발지원 등 각종 기업지원 혜택을 받을 수 있다.

한편, 국내 의료기기 산업은 올해 코로나19 확산으로 가장 주목 받고 있는 산업으로 K-방역, K-바이오 등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의료기기 시장은 엄청난 성장을 하고 있어, 이를 기회 삼아 경북의 전자의료기기 산업의 경쟁력이 더욱 강화될 것으로 기대된다.

경상북도 관계자는 구미첨단의료기술타워가 지역 의료기기 산업의 혁신을 이끌 중심기관 역할을 다 할 것으로 기대하고, 앞으로 산‧학‧병‧연‧관과 함께 의료기기 산업 분야의 끊임없는 탐구와 점검을 통해 지역 의료기기 산업의 발전을 위해 노력해 나갈 것을 밝혔다.
/ 방영수 기자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 실시간 핫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